| | | |
♬ 즐겨찾기 등록











 
대한민국  |  조선  |  고려  |  고구려  |  백제  |  신라  |  발해  |  가락  |  고조선  |  기자조선  |
조선(朝鮮, 1392 ~ 1910, 518년간, 총 27대)
왕명 재위기간 약사
1 태조[太祖]
(1335 ~ 1408)
1392 ~ 1398 휘는 이성계(李成桂). 고려말 무신으로 왜구를 물리쳐 공을 세우고, 1388년 위화도 회군으로 고려를 멸망시키고 1392년 조선왕조를 세움.
2 정종[定宗]
(1357 ~ 1419)
1398 ~ 1400 휘는 이방과(李芳果). 사병을 삼군부에 편입시킴. 즉위 2년만에 이방원에게 왕위를 물려주고 상왕이 되었음.
3 태종[太宗]
(1369 ~ 1422)
1400 ~ 1418 휘는 이방원(李芳遠). 태조가 조선을 세우는데 공헌하였으며, 왕자들의 왕위 다툼(왕자의 난)에서 이겨 왕위에 오름. 여러 가지 정책으로 조선왕조의 기틀을 세움.
4 세종[世宗]
(1397 ~ 1450)
1418 ~ 1450 휘는 이도(李祹). 태종의 셋째 아들. 훈민정음을 창제. 집현전을 두어 학문을 장려하고, 측우기, 해시계 등의 과학기구를 창제케함. 외치에도 힘을써 북쪽에 사군과 육진, 남쪽에 삼포를 두었음.
5 문종[文宗]
(1414 ~ 1452)
1450 ~ 1452 휘는 이향(李珦). 학문에 밝고 인품이 좋았으며, 세종의 뒤를 이어 유교적 이상 정치를 베풀고 문화를 발달 시켰음.
6 단종[端宗]
(1441 ~ 1457)
1452 ~ 1455 휘는 이홍위(李弘暐). 문종(文宗)의 아들. 12살에 왕위에 올랐으나 한명회(韓明澮), 권람(權擥) 등이 강요하여 수양대군에게 왕위를 물려줌. 계유사화로 영월에 유배되었다가 죽임을 당함. 단종복위운동을 한 사육신(死六臣), 생육신(生六臣). 200년후인 숙종때 왕위를 복위시켜 단종이라 하였음.
7 세조[世祖]
(1417 ~ 1468)
1455 ~ 1468 휘는 이유(李瑈). 수양대군(首陽大君). 국조보감(國朝寶鑑), 경국대전(經國大典) 등을 편찬하고 관제의 개혁으로 괄목할만한 치적을 남김.
8 예종[睿宗]
(1441 ~ 1469)
1468 ~ 1469 휘는 이광(李胱). 세조의 둘째 아들. 세조때부터 시작한 경국대전을 완성 시켰음.
9 성종[成宗]
(1457 ~ 94)
1469 ~ 1494 휘는 이혈(李娎). 학문을 좋아하고 숭유억불, 인재등용 등 조선초기의 문물 제도를 완성함. 경국대전을 편찬함.
10 연산군[燕山君]
(1476 ~ 1506)
1494 ~ 1506 휘는 이융(李㦕). 폭군으로 무오사화, 갑자사화, 병인사화를 일으켜 많은 선비를 죽임. 중종반정으로 폐위됨.
11 중종[中宗]
(1488 ~ 1544)
1506 ~ 1544 휘는 이역(李懌). 혁신정치를 기도하였으나 훈구파의 원한으로 실패하고 1519년 기묘사화, 신사사화를 초래함.
12 인종[仁宗]
(1515 ~ 1545)
1544 ~ 1545 휘는 이호(李岵). 장경왕후의 소생. 기묘사화로 없어진 현량과를 부활함.
13 명종[明宗]
(1534 ~ 1567)
1545 ~ 1567 휘는 이환(李峘). 중종의 둘째 아들. 12세에 즉위하여 을사사화, 정미사화, 을유사화, 을묘왜변을 격음.
14 선조[宣祖]
(1552 ~ 1608)
1567 ~ 1608 휘는 이균(李釣). 명종이 후사없이 승하하자 16세에 즉위. 이이, 이황 등의 인재를 등용하여 선정에 힘썼으나 당쟁과 임진왜란으로 시련을 격음.
15 광해군(光海君]
(1575 ~ 1641)
1608 ~ 1623 휘는 이혼(李琿). 당쟁으로 임해군, 영창대군을 역모로 죽이고(계축사화), 인목대비를 유폐하는 등 패륜을 많이 저질렀다. 한편 서적편찬 등 내치에 힘쓰고 명나라와 후금에 대한 양면 정책으로 난국에 대처함. 인조반정으로 폐위됨.
16 인조[仁祖]
(1595 ~ 1649)
1623 ~ 1649 휘는 이종(李倧). 광해군을 몰아내고 왕위에 올랐으나 이괄의 난, 병자호란, 정묘호란을 격음.
17 효종[孝宗]
(1619 ~ 1659)
1649 ~ 1659 휘는 이호(李淏). 인조의 둘째 아들. 병자호란으로 형인 소현세자와 함께 청나라에 볼모로 8년간 잡혀 갔다 돌아와 즉위후 이를 설욕하고자 국력을 양성하였으나 뜻을 이루지 못함.
18 현종[顯宗]
(1641 ~ 1674)
1659 ~ 1674 휘는 이연(李棩). 즉위 초부터 남인과 서인의 당쟁에 의해 많은 유신들이 희생됨. 대동법을 전라도에 실시하고, 동철제 활자 10만여 글자를 주조함.
19 숙종[肅宗]
(1661 ~ 1720)
1674 ~ 1720 휘는 이순(李焞). 남인, 서인의 당파싸움(기사사화)과 장희빈으로 인한 내환이 잦음. 대동법을 전국으로 확대하고, 백두산 정계비를 세워 국경을 확정함.
20 경종[景宗]
(1688 ~ 1724)
1720 ~ 1724 휘는 이윤(李昀). 숙종의 아들로 장희빈 소생. 신임사화 등 당쟁이 절정에 이름.
21 영조[英祖]
(1694 ~ 1776)
1724 ~ 1776 휘는 이금(李昑). 탕평책을 써서 당쟁을 제거에 힘썼으며, 균역법 시행, 신문고 부활, 동국문헌비고 발간 등 부흥의 기틀을 만듬. 말년에 사도세자의 비극이 벌어짐.
22 정조[正祖]
(1752 ~ 1800)
1776 ~ 1800 휘는 이산(李祘). 탕평책에 의거하여 인재를 등용하고, 서적보관 및 간행을 위한 규장각을 설치함. 임진자, 정유자 등의 새활자를 만들고 실학을 발전시키는 등 문화적 황금 시대를 이룩함.
23 순조[純祖]
(1790 ~ 1834)
1800 ~ 1834 휘는 이공(李玜). 김조순(金組淳) 등 안동김씨의 세도정치 시대. 신유사옥을 비롯한 세차레의 천주교 대탄압이 있었음. 1811년 홍경래의 난이 일어남.
24 헌종[憲宗]
(1827 ~ 1849)
1834 ~ 1849 휘는 이환(李奐). 8세에 즉위하여 왕5년에 천주교를 탄압하는 기해사옥이 일어났음.
25 철종[哲宗]
(1831 ~ 1863)
1849 ~ 1863 휘는 이변(李昪). 헌종이 후사없이 죽자 대왕대비 순원황후의 명으로 즉위함. 왕2년에 김문근(金汶根)의 딸을 왕비로 맞아들여 안동김씨의 세도정치가 시작됨. 진주민란 등 민란이 많았음. 병사함.
26 고종[高宗]
(1852 ~ 1919)
1863 ~ 1907 휘는 이희(李熙). 흥선대원군의 둘째 아들. 대원군과 민비의 세력다툼 그리고 구미열강의 문호개방 압력에 시달림. 1907년 헤이그 밀사사건으로 퇴위함. 임오군란이 일어남.
27 순종[純宗]
(1874 ~ 1926)
1907 ~ 1910 휘는 이작(李坧). 고종의 둘째 아들. 1910년 일본에 나라를 빼앗겨 35년간 치욕의 일제시대를 보내게됨. 이왕(李王)으로 불림.
대한민국  |  조선  |  고려  |  고구려  |  백제  |  신라  |  발해  |  가락  |  고조선  |  기자조선  |